Ongoing auction

Become the first owners of the royalties for songs that just came up!

rate of rise
161%
윙크
얼쑤
starting price
23,000 won
1000 share 114%
rate of rise
708%
미스트롯
까르보나라
starting price
13,000 won
200 share 325%
rate of rise
1056%
DOK2
내가
starting price
4,500 won
3000 share 110%
rate of rise
140%
다이아 (DIA)
MR.POTTER
starting price
12,500 won
576 share 58%
rate of rise
663%
Huh Gak
Up All Night
starting price
4,000 won
615 share 118%

Best Ranking 3!

Check out the best selling songs! (previous month)

Because I'm a Girl
IU
2991%
NONONO
APINK
1171%
That's So Weird (FEAT. Kanto Of TROY)
Minah
1050%

Music now becomes your investment asset

Own the music that you eonjoy. Get your music!

  • Royalties income 9.1%
  • Trading Profit 18.4%
* 'Annual return (18~19 average)

Trend Now & Hot clips

Get to know hidden stories about songs and artiests

More

Announcements

Notices, events and other important notes

More

Participating Artists

Artists who leads royalty sharing culture with musicoin

  • 박근태
  • 이단옆차기
  • 신사동호랭이
  • 이승주
  • 라디
  • 미친손가락

Press

Read more articles about MUSICOIN!

More
뮤지코인, 트와이스-워너원-에이핑크 등 저작권 굿즈 이벤트 “좋아하는 가수 저작권 소유로 응원하세요”
음원 저작권 옥션 플랫폼 ‘뮤지코인’이 K팝 인기 아이돌 트와이스, 워너원, 에이핑크 등의 저작권 ‘굿즈(상품)’로 화제를 모았다. 뮤지코인 측은 최근 스페셜 굿즈 증정 이벤트와 당일 깜짝 공개되는 게릴라 이벤트를 열어 음악 팬들의 주목을 끌었다. 이 스페셜 굿즈에는 국내 인기 아이돌 트와이스의 ‘우아하게’, 워너원의 ‘뷰티풀’, 에이핑크 ‘내가 설렐 수 있게’, 비투비 ‘넌 감동이야’, 아스트로 ‘외친다’의 총 지분 80주가 포함돼 해당 음원의 저작권을 1주씩 당첨자에게 선물로 공유한다. 이번 굿즈는 좋아하는 음악을 소유하고 응원하며, 음악의 공동 주인으로서 함께 저작권료도 받을 수 있는 이색적인 경험의 매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단순히 소비만 하는 굿즈가 아닌 저작권료 지분이라는 새로운 개념을 통해 좋아하는 음악을 공유하고 저작권료도 매달 받는다. 뮤지코인 측은 “더 다양하고 재미있는 음악 공유문화를 만들기 위해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면서 “게릴라 옥션은 단 2시간 동안 참여가 가능하며 최근 공개된 아이유의 ‘여자라서’, 김형중의 ‘좋은 길’이 큰 호응을 얻으며 어떤 곡이 추가로 공개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고 밝혔다. 뮤지코인 측은 2020년 새해맞이 캐쉬증정 이벤트와 랩퍼 도끼의 특별 CD 증정,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뮤지코인 스페셜 굿즈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사이트에서는 엠씨더맥스의 ‘그 남잔 말야’, 비비의 ‘비련’, 윙크의 ‘얼쑤’, ‘미스트롯’ 출신 김나희의 ‘까르보나라’ 등이 공유 중이다. 이어 22일 정오에 디아의 ‘미스터 포터’, 23일 도끼의 ‘내가’ 24일 후니아의 ‘여자로 보여’ 등이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2020-01-22
스포츠경향
미스트롯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팬들과 함께하고 싶어요!
미스트롯 정다경이 새해맞이 깜짝 인사와 선물을 팬들에게 전했다. 정다경은 하얀색 의상에 트로트 여신다운 목소리로 "여러분 안녕하세요. 2020년 새해가 밝았습니다"를 시작으로 사랑의 신호등을 뮤지코인과 함께 공유하게 되었다며 팬들에 대한 감사와 애정을 드러냈다. '사랑의 신호등'은 날로 뜨거워지는 대한민국 트롯 열풍의 시작을 이끈 미쓰트롯의 대표곡 중 하나다. 이번주 저작권료 공유 옥션은 설맞이 트로트열전으로 13일 정오부터 ‘사랑의 신호등’에 이어 14일 전통가요 대표 김수희 '애모', 15일 에코브릿지 '부산에 가면', 16일 엠씨더맥스 '그 남잔 말야', 17일 비비 '비련' 20일 윙크 '얼쑤', 21일 미스트롯 김나희 '까르보나라', 22일 DOK2 '내가(Feat. 빈지노, 더콰이엇) 등 전세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곡들로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2020새해맞이 2020캐쉬증정 게릴라 옥션을 비롯해 팬들에게 스폐셜 굿즈를 선물하는 서울가요대상과의 콜라보 이벤트, DOK2(도끼) 곡 최종낙찰자 분들 중 추첨을 통해 특별 비매품CD를 증정하는 등 이색 이벤트들도 함께 진행중이다. 한편, ‘사랑의 신호등’은 오는 19일 오후 9시에 종료되며, 현재 키썸 '심상치 않아' 도끼 '1llusion(일루전)' 규현 '그게좋은거야', 브라운아이즈소울 'Nothing Better(낫띵베러)'도 함께 진행중이다. 뮤지코인은 뮤지션과 팬이 함께하는 특별한 공유문화로 음악 팬들의 주목받고 있다.
2020-01-14
스포츠한국
가요 저작권 쪼개 주식처럼 사고팔고… ‘음악 + 금융 + IT’의 결합
공유 플랫폼 ‘뮤지코인’ 가수 구창모의 ‘희나리’, 임창정의 ‘소주한잔’, 걸그룹 트와이스의 ‘우아하게’의 저작권을 갖게 된다는 건 어떤 의미일까? 내가 좋아하는 노래의 저작권이 내게 있다면, 나를 포함해 불특정 다수가 이 노래를 들을 때마다 내 통장에 수익이 쌓인다는 뜻이다. 요즘은 크리에이터들의 고유 권한으로 여겨지던 저작권을 거래하고 보유하는 시장이 형성됐다. 매월 음원사이트에 일정 금액을 내며 음원을 듣는 것이 ‘구독경제’라면 저작권을 나눠 갖고 이를 통해 발생하는 수익을 얻는 것은 ‘공유경제’라 할 수 있다. 음원 저작권을 거래하는 ‘뮤지코인’(MUSICOIN·사진)은 원저작권자로부터 구매한 저작권의 일부를 주식 형태로 쪼개 대중이 공동 소유하는 공유 플랫폼이다. 서비스 이용자들은 구매한 지분에 해당되는 저작권을 매월 받을 수 있다. 이 권리는 사후 70년까지 보장된다. 이를 뮤지코인에 넘기는 저작권자들은 수십 년에 걸쳐 나눠 받는 저작권료를 목돈으로 먼저 챙길 수 있는 셈이다. 저작권을 갖는다는 것은 단순한 소유를 넘어 투자 개념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다. 예를 들어 걸그룹 모모랜드의 노래 ‘짠쿵쾅’은 거래 시작가가 1주당 1000원이었으나 최고가 6만5000원으로 6500%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걸그룹 에이핑크의 ‘내가 설렐 수 있게’와 에일리의 ‘If you’ 역시 시작가 대비 각각 상승률 500%와 1080%를 달성했다. 저작권을 장기간 보유하며 이를 통해 발생하는 저작권료를 매월 챙길 수도 있지만, 해당 음원의 가치가 상승했을 때 되팔아 차액을 실현할 수 있다. 2018년 11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한 뮤지코인에 현재까지 등록된 노래는 310여 곡에 이른다. 소방차의 ‘어젯밤 이야기’와 벅의 ‘맨발의 청춘’, 편승엽의 ‘찬찬찬’ 등 1990년대 노래부터 이선희의 ‘그중에 그대를 만나’ 외에도 핑클, 젝스키스, 신화, 워너원, 아스트로, 갓세븐 등 신구 아이돌 그룹의 노래도 포함됐다. 유명 작곡가인 이단옆차기, 신사동호랭이, 박근태 등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그들의 저작권을 공유한 대중과 만남의 자리도 갖고 있다. 단순히 저작권을 ‘사고판다’는 개념을 넘어 원작자와 팬들이 노래를 ‘공유한다’는 개념으로 접근하는 것이다. 특히 팬들의 입장에서는 ‘소장가치’에 무게를 둔다. 각 뮤지션의 대표곡을 그들의 팬이 자발적으로 보유하고 거래하는 과정에서 가치를 높인다. 이는 유명 미술품 등이 시간이 지날수록 가치가 상승하는 것과 비슷한 맥락이다. 정현경 뮤지코인 대표는 “뮤지코인은 금융과 정보기술(IT)이 음악이라는 문화 콘텐츠와 결합된 사업이다. 해당 콘텐츠의 가치를 아는 사람들이 이를 공유하는 과정에서 가치를 더욱 상승시키고 직접 향유하는 신개념 융합플랫폼”이라며 “저작권자가 사후 70년까지 누리는 저작권 수익률을 예측하고 그 가치를 매기는 과정에서 사용하는 빅데이터 역시 향후 음악산업을 분석하는 훌륭한 자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진용 기자 realyong@munhwa.com
2020-01-13
문화일보
트와이스X워너원X이선희, 2019 공유 옥션 부문별 최고 기록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트와이스 ‘OOH AHH하게’, 워너원 ‘BEAUTIFUL’, 이선희 ‘동네한바퀴’가 2019년 음악 팬들과 함께하는 저작권료 공유 옥션 부문별 최고 기록을 세웠다. 세계 최초 저작권료 공유 플랫폼 뮤지코인이 지난 8일 2019년 저작권료 공유 옥션 결과를 발표했다. 뮤지코인 옥션 어워드는 옥션 평균 상승률, 최고가 상승률, 최고 낙찰가, 경쟁률을 바탕으로 지난해 진행된 총 178차례의 옥션 결과를 보여주며, 약 4만2천 5백여명이 참여했다. ‘최고가 상승률’ 부문에서 트와이스 ‘우아하게’가 1주(조각)당 7천원 시작가에서 최고 낙찰가 21만원을 기록해 상승률 2,900%로 1위를 기록했다. GOT7의 ‘NEVER EVER’과 찬열-펀치 ‘STAY WITH ME’는 각각 2,400%, 2,107% 로 그 뒤를 이었다. ‘최고 낙찰가’ 부문에서는 워너원의 ‘BEAUTIFUL’가 저작권료 지분 1주(조각)당40만원으로 1위에 올랐으며, 트와이스의 ‘우아하게’와 수지-백현의 ‘DREAM’이 각각 21만원 17만 5백원으로 2, 3,위를 기록했다. 국내외 팬들을 사로잡으며 대세 아이돌을 입증하고 있는 트와이스는 ‘옥션 최고가 상승률’과 ‘최고 낙찰가’ 부문에서 2관왕을 차지했다. ‘최고가’ 부문에서 아이돌 곡이 강세를 보이는 이유는 강한 팬덤이 작용하기 때문. 저작권료 옥션을 통해 좋아하는 음악을 소유하고 함께 저작권료 공동체를 형성하고자 하는 강한 팬심과 아티스트를 응원하는 결속력이 큰 역할을 한 것. ‘옥션 평균 상승률’ 부문에서는 이선희 ‘동네한바퀴’가 평균 상승률 533%를 1위를 차지하며, GOT7 ‘GO HIGHER’, 펀치‘ 이 밤의 끝’이 각각 529%, 503%로 상위권을 차지했다. ‘동네한바퀴’는 ‘옥션 경쟁률’ 부문에서도 경쟁률 778%로 1위를 차지했다. 이선희 곡은 재작년에 이어 뮤지코인 차트 연속 상위권을 자랑하고 있다. 한편 뮤지코인은 아티스트가 공개한 저작권의 일부를 옥션 방식을 통해 공개해 일반인 누구나 저작권료 지분을 갖고, 음악의 공동주인으로서 함께 저작권료를 매월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trdk0114@mk.co.kr
2020-01-10
스타투데이

Partners